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250회 정기연주회 <쇼스타코비치 시리즈 II> 성황리 종료

“박영민과 부천필이 선보인 쇼스타코비치의 음악세계”

유성옥기자 | 기사입력 2019/09/30 [07:44]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250회 정기연주회 <쇼스타코비치 시리즈 II> 성황리 종료

“박영민과 부천필이 선보인 쇼스타코비치의 음악세계”

유성옥기자 | 입력 : 2019/09/30 [07:44]

[dnb동해방송=유성옥기자] 9월 25일 (수) 오후 8시 서울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열린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 제250회 정기연주회 <쇼스타코비치 시리즈 II>가 성황리에 종료되었다.

박영민과 부천필하모닉오케스트라는 2019년 새로운 프로젝트로 <쇼스타코비치 시리즈>를 선택했다. 지난 4월에 열린 <쇼스타코비치 시리즈 I>의 후속으로 열린 이번 연주회에서 상임지휘자 박영민과 부천필은 쇼스타코비치 ‘첼로 협주곡 제1번’ 과 ‘교향곡 제10번’을 연주하였다.

‘첼로 협주곡 제1번’은 독일 짐멘아우어의 소속 아티스트이자 노부스 콰르텟의 첼리스트 문웅휘가 협연하였다. 오케스트라 합주와 조화롭게 어우러지면서도, 독주 파트에선 쇼스타코비치 특유의 전위적이고도 해학적인 선율을 그만의 풍부한 감성으로 표현하였다.

이어지는 ‘교향곡 제10번’에서는 박영민 상임지휘자와 부천필이 전면에 등장하여 오케스트라 사운드의 진가를 보여주었다. 어두운 분위기의 서정적인 제1악장부터 현악과 목관이 빠르게 연주되는 자유로운 제2악장, 경쾌한 왈츠 느낌의 제3악장, 정적인 연주로 시작되었다가 환희를 외치듯 화려하게 마무리 되는 제4악장까지, 악보 위를 뛰어놀듯 자유자재로 쇼스타코비치의 서법을 구사하는 연주로 많은 청중들의 귀를 사로잡았다.

이 날 공연장을 방문한 한 관객은 “클래식 애호가로서 부천필이 쇼스타코비치의 작품을 연달아 연주하여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 국내에서는 쇼스타코비치 심포니를 실황 연주로 들을 수 있는 기회가 많지 않은데 앞으로도 잘 연주되지 않는 작곡가의 곡들도 많이 들어봤으면 하는 바람이다.” 라며 감상을 전했다.

한편 박영민과 부천필은 오는 10월 유럽 투어를 떠나 독일 쾰른필하모니홀, 베를린필하모니홀, 프랑스 메츠시 아스날홀에서 초청 연주회를 가진다. 또한 11월 7일에 롯데콘서트홀에서 있을 제255회 정기연주회 ‘박영민의 말러 제9번’은 국내 오케스트라로선 드물게 ‘말러 교향곡 제9번’을 실황 연주로 녹음하여 음반 발매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게시판 생활정보 사고팔고 구인구직 부동산 상품구매 중고자동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