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구보건소, ‘찾아가는 치매상담실’ 운영

9~11월까지 17개동 방문하여 지역주민 치매조기검진 실시

조무술기자 | 기사입력 2019/10/02 [07:52]

대구 서구보건소, ‘찾아가는 치매상담실’ 운영

9~11월까지 17개동 방문하여 지역주민 치매조기검진 실시

조무술기자 | 입력 : 2019/10/02 [07:52]

[dnb동해방송=조무술기자] 대구 서구보건소(이희숙) 치매안심센터는 9월부터 11월까지 지역주민들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직접 17개동을 방문해 치매조기검진을 대대적으로 실시하는‘찾아가는 치매상담실’을 운영한다.

이번‘찾아가는 치매상담실’에서 실시하는 치매조기검진은 만60세 이상 올해 치매조기검진을 받지 않은 주민 45,000명 정도가 대상이 되고, 서구주민이면 누구나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치매조기검진에서 인지저하가 의심되면 인지 능력에 대한 정밀검사 및 감별검사를 진행하게 되고, 정상인 경우 매년 1회의 조기검진을 받으면 된다.

실시에 앞서 각동 통장들이 치매조기검진의 협조자가 되어 서구 관내 전 세대에 홍보 전단지를 배부해주는 등 동과 치매안심센터의 긴밀한 협조로 진행한다.

‘찾아가는 치매상담소’는 9월 18일 원대동을 시작으로 11월 22일까지이며, 장소는 각동 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진행된다. 각동별 방문 일정은 서구치매안심센터(☎663-3811)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게시판 생활정보 사고팔고 구인구직 부동산 상품구매 중고자동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