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 ‘자매도시 경북 울진군‘ 자율방재단 및 공무원봉사단 급파!!

자매도시 경북 울진군 태풍 피해 복구에 힘써~

조무술기자 | 기사입력 2019/10/08 [15:14]

수성구, ‘자매도시 경북 울진군‘ 자율방재단 및 공무원봉사단 급파!!

자매도시 경북 울진군 태풍 피해 복구에 힘써~

조무술기자 | 입력 : 2019/10/08 [15:14]

[dnb동해방송=조무술기자] 제18호 태풍 ‘미탁’의 영향으로 전국적인 피해가 속출하는 가운데 특히 태풍이 관통한 남부와 동해안의 침수·붕괴가 잇따랐다.

수성구 자매도시인 경북 울진군도 태풍으로 무너져내린 토사에 주택이 붕괴되고 국도 및 지방도로 등이 파괴되는 등 심각한 피해를 입었다.

수성구(구청장 김대권)는 자매도시 경북 울진군이 이번 태풍으로 심각한 피해를 입어 5일 구호물품 및 성금을 전달하고 피해 현장에 공무원봉사단 등 자원봉사자를 투입해 피해복구에 적극 동참했다.

수성구청 공무원 물망이 봉사단 등 27명과 수성구지역자율방재단 30명으로 이루어진 수성구대표단이 경북 울진군 온정면을 위로 방문, 태풍으로 인한 피해 상황을 파악하고 생수, 휴지, 담요 등 준비한 구호물품(100만원 상당)과 성금(90만원)을 전달했다.

또한, 수성구대표단 전원이 울진군 온정면을 중심으로 태풍 피해 현장에 투입돼 피해 복구를 위한 자원봉사 활동을 적극 전개했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이번 태풍으로 자매도시 경북 울진군이 큰 피해를 봐 안타깝게 생각하며, 피해복구가 빠르게 진행될 수 있도록 먼저 재해 복구단을 급파하고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했다”며, “앞으로도 태풍 피해에 대한 지원방안을 적극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성구는 경북 울진군과 2008년 자매결연을 맺은 이후 특산물 판매행사 개최, 친선 축구교류전 개최, 울진 대표축제 방문, 수성못 페스티벌 초청 등 지속적으로 다양한 교류활동을 펼쳐오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게시판 생활정보 사고팔고 구인구직 부동산 상품구매 중고자동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