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문화가정에 전하는 한복 사랑

종로구, 한복 업사이클링 프로젝트 한복 기증식 개최

유성옥기자 | 기사입력 2020/01/17 [10:16]

다문화가정에 전하는 한복 사랑

종로구, 한복 업사이클링 프로젝트 한복 기증식 개최

유성옥기자 | 입력 : 2020/01/17 [10:16]


[ dnb 동해방송 / 유성옥 기자] 서울 : = 종로구는 오는 1월 17일(금) 오전 10시 30분 구청 다목적실에서 지난해 기증받은 한복을 관내 다문화 가정에게 전달하는 「한복 기증식」을 개최한다.

이번 기증식은 2019 종로한복축제 기획프로그램이었던 ‘한복 업사이클링 프로젝트-다시, 한복’의 일환이다. 나이, 성별, 용도 등 종류에 상관없이 옷장 속에서 잠들어 있던 입지 않는 한복을 기증받아 업사이클링 물품으로 재탄생시키거나 축제 공간구성에 활용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종로구는 지난해 7월부터 8월까지 한 달여 간 전국에서 기부자 114명으로부터 총 243벌의 한복을 기증받았다. 결혼식 때 입으라며 어머니가 맞춰주신 한복서부터 큰 아이 돌잔치 때 처음으로 구입한 한복에 이르기까지 저마다의 소중한 사연이 담긴 한복들이 모였다.

조경숙 서울시 무형문화재 제11호 침선장 이수자, (사)우리옷제대로입기협회 박창숙 회장 등이 자문으로 참여해 한복 기부 물품을 분류하였으며 한복 선별 작업, 감정평가 등을 진행했다.

또 창신소통공작소 지역주민 협의체, 몽상부띠끄, 평창동 주민모임 더 퀼트 등이 기부 받은 한복을 활용하여 청사초롱, 한복고름, 한복 앞치마 등 축제 기간 현장에서 사용 및 판매할 물품 등을 제작하기도 했다.

구는 기증받은 한복 중 일부를 전문가 검수를 거쳐 맞춤 한복으로 수선 완료하였으며, 17일 기증식에서 대상자로 선정된 총 17명의 다문화가정 주민에게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오는 3월 완공 예정인 캄보디아 한국관에도 한복을 기증하여 고운 우리 옷의 아름다움을 널리 전파하고자 한다.

김영종 구청장은 “한복은 단순한 의복이 아니라 한민족의 지혜와 문화, 정신이 녹아든 소중한 문화유산”이라며 “그간의 소중한 추억이 깃든 한복이 다시금 의미 있게 사용될 수 있도록 마음을 모아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 앞으로도 한복의 가치와 우수성을 알리는 데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한편 종로구는 오는 2020년 9월, 전통문화의 상징이자 소중한 우리 복식 한복에 대한 모든 것이 집결된 ‘2020 종로한복축제’를 개최한다. 국내뿐 아니라 전 세계에 한복의 아름다움을 홍보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지난 2016년을 시작으로 매해 한복축제를 개최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게시판 생활정보 사고팔고 구인구직 부동산 상품구매 중고자동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