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중국 우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대응 ‘학생 감염병 대책반 가동’

예방적 차원의 선제적 대응 및 감시체계 강화를 통한 도내 유입 차단 노력

이상호기자 | 기사입력 2020/01/23 [12:15]

도교육청, 중국 우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대응 ‘학생 감염병 대책반 가동’

예방적 차원의 선제적 대응 및 감시체계 강화를 통한 도내 유입 차단 노력

이상호기자 | 입력 : 2020/01/23 [12:15]


[ dnb 동해방송 / 이상호 기자] 제주시 : =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은 질병관리본부가 중국 우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해외유입 확진환자 확인이 되어 국가 감염병 위기경보 수준을 ‘주의’단계로 격상 발령함에 따라 도교육청 학생 감염병 대책반 및 교육지원청 상황반을 가동하는 등 감염병 감시체계를 강화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지난 1월 22일(수) 오전 10시‘학생 감염병 대책반’긴급 협의회를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정보 공유와 함께 대책 협의 등 예방적 차원의 선제적 대응에 주력하고 있다.

대책반 협의회에서는 학교 졸업식 등 학교 행사로 인해 감염병에 쉽게 노출될 수 있는 상황에 대비하여 감염병 예방 안내 입간판 설치 및 손소독제 비치, N95마스크 등 방역물품 지원과 더불어 학교에서 실제적인 대응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는데 의견을 모았다.

학교에는 기 전파한 손씻기, 기침예절, 호흡기 증상자의 마스크 착용, 관련 지역 여행력과 함께 14일 이내 발열 및 호흡기증상이 있는 경우 반드시 질병관리본부(1339) 또는 보건소를 통한 상담 및 신고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는 등 ‘국민 감염 예방 행동 수칙’을 학교 및 교육청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학부모님 대상 홍보를 강화하자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도교육청 관계자는“제주특별자치도 방역당국과의 감염병 감시체계 운영 정보 공유 및 협조체제 구축 등 예방적 차원의 선제적 감염병 대응으로 정상적인 교육과정 운영을 도모하고 학생들의 건강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