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 지사, ‘신종 코로나’ 시군 확산방지 대책 논의

저소득층․사회복지시설 관리,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선한옥기자 | 기사입력 2020/02/09 [23:37]

김 지사, ‘신종 코로나’ 시군 확산방지 대책 논의

저소득층․사회복지시설 관리,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선한옥기자 | 입력 : 2020/02/09 [23:37]

 -사회취약계층, 중소기업, 외국인 등 대책 논의능동적인 방역대책 당부

 

▲ 김 지사, ‘신종 코로나’ 시군 확산방지 대책 논의   © 선한옥기자

 

▲ 저소득층․사회복지시설 관리,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 선한옥기자


[ dnb 동해방송 / 선한옥 기자] 전남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9일 오후 도청에서 실국장, 시군 부단체장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한 대책회의를 가졌다.

 

이날 회의에서 전라남도는 자가격리자 등에 대한 11 전담자 지정 등 방역대책을 보고받았으며, 저소득층사회복지시설 관리,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중국인유학생외국인선원 등에 대한 관리대책 등도 논의해 더 이상 감염증이 추가 확산되지 않도록 도와 시군이 능동적인 방역대책을 추진키로 했다.

 

김 지사는 확진자 동선과 접촉자 관리가 중요하니 미증상자도 선제적으로 검진하는 등 확산방지 노력을 기울이고, 전 시군이 마을회관버스터미널 등 다중집합시설도 철저히 소독해야한다외국인 유학생과 근로자 귀국에 따른 관리도 각 대학과 기업이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김 지사는 모든 도민이 감염병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도와 시군에서 시행하고 있는 방역소독, 자가격리, 접촉자 모니터링에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게시판 생활정보 사고팔고 구인구직 부동산 상품구매 중고자동차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