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농작물 일제 파쇄의 날 지정’ 영농 부산물 파쇄작업 지원

미세먼지 및 산불예방 저감 대책 일환, 파쇄기 무상 임대

선한옥기자 | 기사입력 2020/02/13 [06:00]

담양군, ‘농작물 일제 파쇄의 날 지정’ 영농 부산물 파쇄작업 지원

미세먼지 및 산불예방 저감 대책 일환, 파쇄기 무상 임대

선한옥기자 | 입력 : 2020/02/13 [06:00]


[ dnb 동해방송 / 선한옥 기자] 전남 : = 담양군이 영농 부산물 불법 소각을 방지하기 위해 영농이 시작되는 3월 말까지 농작물 일제 파쇄의 날을 지정해 영농부산물 파쇄를 지원한다.

고춧대, 깻단, 과수 전정가지 등 농작업 뒤 발생한 영농 부산물을 태우면 미세먼지와 산불예방의 원인이 되지만 토양 유기물 함량을 높일 수 있는 자원이기 때문에 잘게 부순 뒤 흙갈이 작업 중 퇴비로 사용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마을별로 ’일제 파쇄의 날’을 지정해 농기계임대사업소에서 잔가지 파쇄기를 무상으로 임대한다. 임대 기간은 오는 3월 말까지이며 마을 별 임대 기간은 1일이다.

잔가지 파쇄기 임대를 원하는 마을 대표는 사용 희망일을 정해 농업기술센터 농기계 지원팀(061-380-3434)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병창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농업ㆍ농촌분야에서 발생하는 미세먼지 저감 및 산불예방을 위해 노지 소각 자제와 영농부산물 퇴비화를 당부하고 농업환경을 보전하고 농업인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게시판 생활정보 사고팔고 구인구직 부동산 상품구매 중고자동차
많이 본 뉴스